본문 바로가기

와카레미치

고난이 만들어낸 짭짤함 ※ 유튜브 채널 '시뷰'를 구독하고 영상 수필을 시청해주시면 전 기쁠 거예요 :D 유튜브 바로가기 2월의 중반을 향해 시간은 여과 없이 겨울의 바람만큼이나 냉담하게 날아간다. 그리고 다른 한편으론 빠른 시간에 대한 아쉬움의 크기만큼 기대감 또한 무시 못할 크기로 부풀어 간다. 아마도 겨울바람 탓일 것이다. 그것이 옷의 틈새를 파고들어 살갗을 베기 때문에, 자연스레 봄에 대한 갈망을 키우는 것이다. 얌전하지 못한 잠버릇에 이불을 빼.. 더보기
행복한 순간 ※ 유튜브 채널 '시뷰'를 구독하고 영상 수필을 시청해주시면 전 기쁠 거예요 :D유튜브 바로가기내가 가장 행복할 수 있는 순간을 찾는 일은 생각보다 어렵다. 사는 동안 숱하게 마주하는 인연과 끝없이 반복하는 생활을 환기시키는 약간의 소담은 혈류의 속도를 높여 몸에 기운을 북돋아 주지만, 그것이 나를 행복하게 하는 진정한 순간이 되는 건 아닐 것이다. 일방적으로 내 것을 주던 사람과 감정을 교환할 수 있게 되었을 때의 행복이나, 무언.. 더보기
성급한 매화梅花 ※ 유튜브 채널 '시뷰'를 구독하고 영상 수필을 시청해주시면 전 기쁠 거예요 :D꽃이 머문 자리에 초록 잎이 안착하면 이내 꽃이 남긴 흔적은 희미해집니다. 키 높은 나무들에서는 더 이상 지난날의 꽃을 찾아볼 수 없죠. 왕을 맞이해야 하기 때문일까요. 여름을 향하는 길목의 고동색 생명들은 왕 앞의 백성처럼 머리를 조아리며 그의 모든 것을 닮기 위해 달리 피어있던 꽃들을 허물고 초록으로 단장합니다. 하나하나가 독립적이었던 개체는 그렇게.. 더보기
쑥에서 본 희소성에 대하여 우리의 물질적 요구에 비하여 그것을 충족할 수단이 질적·양적으로 부족한 상태를 말하는 희소성. 희소성이 있는 요소는 응당 높은 가치로써 인정을 받고 물질적인 것은 그만한 값으로, 비물질적인 것은 산발적으로 등장해 놓친 사람들에게 아쉬움을 안기며 그가 가진 특별함을 표출한다. 그리고 우리는 그것에 맹렬히 매달리며 환호한다. 기업은 이를 놓치지 않고 오래전부터 이어온 전통처럼 '특별'이라는, 평범한 것과 다르다는 뜻의 수식어를 온갖 상품에 붙이고 한정 .. 더보기
시인의 멜론 국가國家는 국화國花나 국가國歌같은 것으로, 사람은 각자 가지고 있는 외내향적 특징으로 자신만의 상징적인 것을 만들어 표출한다. 그리고 단연, 계절 또한 저마다 상징적인 색을 갖고 자신이 머물다 가는 시간 동안 세상에 잠식한다. 겨울은 하얀 눈을 내세워 새파란 추위를 매 순간 모든 공간에 뿌려 놓고, 봄은 무수히 피어나는 형형색색의 꽃들을 내세우지만 벚꽃과 사랑을 닮은 선홍빛을 배경으로 한다. 가을은 말라죽어가는 낙엽의 애처로운 갈색과 마지막 핏기를 .. 더보기
그녀의 대추 지어진 지 오래된 집부터 비교적 최근에 지어진 집까지. 지붕들이 하나 같이 낮은 키를 갖고 있어 그것들이 가진 색이 훤히 보였다. 파란색의 하늘 아래 진부한 초록의 땅을 무심하게 꾸미던 지붕의 색들은 특별한 감흥을 주지는 않았다. 세월이란 것에 생기生氣라는 이름 아래 색과 견고함과 살점을 담아 건넨 탓일까, 지붕은 드문 드문 기왓장이 빠져 있었고, 남은 것은 예외 없이 이가 빠져있었다. 어느 빈집은 빗장이 마지막 걸음이 언제인 지 헤아릴 수 없을 정.. 더보기
언어, 누군가에게는 상처가 되는 말 끝이라는 맺음의 글자를 모르듯 말은 계속해서 퍼져 나간다. 사라져 지워지는 것이 아닌 진득하게 뱉어진 말이 공중이라 불리는 바다에 떨어져 희석되어 흩어진다. 그리곤 한 방울의 물로 바다가 되어 부유한다. 말이란 애초에 그러했다. 사람에게서 뱉어지고 모여 오래전부터 또 하나의 바다를 이뤘었다. 인류의 수가 늘어감에 자연스레 언어는 발전했고, 어느샌가 말은 발전에 발전 끝에 무기가 되어 사람을 해치고 살리는 만용까지 벌였다.  엄밀히 따지자면.. 더보기
우리를 연결하는 오지랖 "학생 앞을 보고 걸어야지"깜짝. 단호한 어조와 함께 약간의 짜증이 섞인 목소리가 귀를 찔렀다. 서둘러 고개를 들어 올려 정면을 보니 목소리의 주인공을 발견한 것이 아닌 인도의 끝을 걷고 있는 나를 알아차릴 수 있었고, 곧 중년의 아저씨가 옆을 스쳤다. 손에 들고 있던 휴대폰에 정신이 팔려 안전을 생각하지 못한 것이다. 그가 얘기해주지 않았다면 나는 인도를 벗어났거나 가만히 서있던 구조물 혹은 사람과 부딪혀 다쳤을 것이 분명했다. 그날은 20살 언저.. 더보기
새벽에 마주한 공중전화박스 하루 사이에 무겁게 내려앉은 겨울 추위 속에서 눈을 떴다. 시간은 새벽 5시 30분이었고, 휴대폰 배경에 띄어 놓은 날씨 위젯에는 '-8도'라는 숫자가 쓰여있었다. 그저께만 해도 이 시간에 온도는 영상 10도를 기록하고 있었는데, 이틀 사이에 20도에 가까운 온도 차이로 한 순간에 한 겨울이 되고 말았다. 그 날밤 겨울을 얕잡아 보던 나의 말을 들었던 것일까. "12월인데 아직도 최저 온도가 영하로 떨어지지 않다니. 올해 겨울은 유난히 추울 거라 .. 더보기
도깨비의 마지막 장 생生에 대한 의지와 연명延命하기 위한 노력과 갈망은 끝이라는 죽음의 존재를 통해 발현된다. 즉, 죽음이 있기에 생生은 동력을 갖고 회전하며 앞으로 나아갈 수 있고, 사람은 시간과 중력을 쌓아가며 늙어갈 수 있다. 그 안에서 보람과 삶의 의미를 되새긴다. 그렇기에 생生을 영원으로 산다는 건 의미 없는 삶의 반복이었다. 배고픔에 허덕이던 때와 부유함에 차고 넘치던 여유도 긴 생에서는 조금의 위안도 되지 않았다. 저녁이 되어가는 낮의 마지막 장이나 수십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