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나나

국산 바나나 도전! / 기술의 발전을 믿는다. 뉴스를 보다 가슴 뛰는 소식 하나를 접했다. 제주에 사는 농부 '김관식'씨가 '국산 바나나'재배에 도전하는 중이며, 벌써 진행 중에 있다는 소식 이었다. 한데, 국산 바나나는 사실 생소한 농작물은 아니다. 지금은 확연히 농가가 줄기는 했지만, 분명 아직까지 '제주산 바나나'는 꾸준히 시중에 나오고 있다.  그렇담 이 농부의 도전은, 도전이 아니라 그저 기존 국산 바나나 시장에 뛰어든 것일 뿐일까? 아니, .. 더보기
컵과일의 유행으로 보는 이면, 이젠 '컵과일'이란 말을 들어보지 못한 이는 없을 듯하다. 그만큼 생과일주스 전문점과 스타벅스 같은 대형 커피 전문점에서도 이 컵과일을 선보이고 있으니 말이다. 그 시발점은 정확히 알 수 없으나, 작년 말부터 인터넷 뉴스를 통해 '소용량' '소포장'이 트렌드라며 여기저기서 얘기가 나오며 알려지기 시작했다. 이전부터 컵과일 사업에 몸담고 계셨던 종사자분들은 좋으면서도 달갑지 않은, 모호한 기분이었을 거라 생각된다.갑작스러운 붐의 주역은 역시 SNS다... 더보기
바나나 / "단 한송이도 귀했던 그때" #스물네 번째 글'옛' 그리고 '바나나'과일을 좋아하지 않는 집도 필수적으로 구비해 두는 것이 '바나나'라 해도 과언이 아닐 만큼, 이제 바나나는 흔하고 흔한 사계절 식품이 되었다. 이미 그 효능은 알려진 것만 해도 무수히 많으니, 하루에 한송이를 섭취하는 것을 권장할 정도로 이젠 생활 속에서 없어서는 안될 과일 중에 하나인 셈이다. 하지만 이러한 바나나가 너무도 귀해 한송이가 '쌀 한말' 값을 하던 때가 있었다.만화 '검정 고무신' 바나나편 中 ".. 더보기